한국원자력의학원
  • 정부3.0 정보공개
  •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ENGLISH
통합검색
방사선의학연구소
  • 연구소 소개
  • 연구부 소개
  • 연구성과 및 사업
  • 자료마당
  • 알림마당
  • 직원전용공간

보도자료

Home > 방사선의학연구소 > 알림마당 > 보도자료

언론에 소개된 연구소 소식 보도자료입니다.

보도자료 보기
제목 암 치료용 방사성의약품 국산화 길 열려
등록일 2021-03-19 조회수 61
URL 언론보도 보기
내용

-한국원자력의학원 알파핵종 아스타틴-211 생산 시스템 구축 성공-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방사선의학연구소 RI응용부(이교철, 김정영, 오세영, 강충모 박사팀)가 암 치료를 위한 방사성동위원소 아스타틴-211(At-211)의 생산 및 분리·정제 시스템을 국내최초로 구축했다고 밝혔다.  

알파선을 방출하는 방사성동위원소인 아스타틴-211(At-211)은 주로 치료용 방사성의약품으로 제조돼 전이·말기 신경내분비 및 전립선암 등의 치료에 쓰이며, 베타선을 방출하는 방사성동위원소에 비해 수십에서 수백 배 높은 에너지로 정상세포 손상 없이 암 세포에만 방사선을 쏘아 높은 치료효과를 보인다.

해외에서는 아스타틴-211(At-211)을 이용한 치료용 방사성의약품 개발 및 임상연구가 진행되고 있으나, 국내에서는 아스타틴-211(At-211)에 대한 수입 및 개발이 이루어지지 않아 많은 수요에도 불구하고 공급에 한계가 있어 왔다.

연구팀은 한국원자력의학원이 보유한 의료용 사이클로트론(MC50)을 이용해 파빔을 표적 물질인 비스무스-209(Bi-209) 원소에 쏘아 핵반응으로 얻은 아스타틴-211(At-211)을 분리 정제 과정을 거쳐 비임상 연구를 수행할 수 있는 양 수준의 생산 기술을 확보했다. 

연구팀은 독자 개발한 분리 정제 장비와 프로그램으로 3차례의 실험을 거쳐 방사성동위원소 아스타틴-211(At-211)을 분리하는데 성공했으며, 향후 임상에 사용할 수 있는 충분한 양을 얻기 위해 추가적인 생산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다.  

이번에 구축한 아스타틴-211(At-211) 생산 시스템을 바탕으로 의학원 내국가RI신약센터와 방사선의학연구소가 공동으로 다양한 치료용 방사성동위원소 개발 및 생산을 계획 중에 있으며, 이를 통해 치료용 방사성의약품의 국내 시장 수요에 대응하고 희귀·난치병 치료용 의약품 공급 지원에 주력할 예정이다. 

김미숙 원장은 의학원의 축적된 다양한 진단 및 치료용 방사성의약품 연구 생산 기술로 방사성동위원소 아스타틴-211 국내 생산이라는 쾌거를 이루어 냈다, “이를 통해 그간 치료에 제약이 많았던 암 환자분들이 시기를 놓치지 않고 치료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목록
현재 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 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