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자력의학원
  • 정보공개
  •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Sitemap
  • ENGLISH
통합검색
한국원자력의학원
  • 의학원 소개
  • 의학원 소식
  • 경영공시
  • 사업실명제
  • 갤러리
  • 예산낭비신고센터
  • 찾아오시는길

언론보도자료

Home > 한국원자력의학원 > 의학원소식 > 언론보도

언론에 소개된 의학원 소식 보도자료입니다.

언론보도자료 보기
제목 유방암 진단과 치료효과 예측 가능한 의약품 개발
링크 언론보도 보기
등록일 2018-07-02 조회수 206
내용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강주현·김광일·우상근 박사 연구팀이 난치성 유방암의 정밀 진단을 통해 표적치료 효과를예측할 수 있는 신규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용 방사성의약품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유방암은 세포막 단백질의 일종인 HER2(인간상피세포성장인자수용체2)를 표적으로 하는 트라스투주맙(trastuzumab)과 같은 표적치료제가 개발되어치료성적이 향상되고 있으나, 환자가 HER2가 발현되는 종양 특성을지니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조직검사를 시행해야 하고, 암이 전신에퍼진 경우 조직검사가 거의 불가능해 치료에 어려움이 있어왔다.

연구팀은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 영상을 통한 HER2의 발현 여부 확인 시 HER2 표적치료제 트라스투주맙에 체내 결합력을 높이는 화합물질인 킬레이터 NOTA를 이용한 방사성동위원소 구리-64(Cu-64)를 붙인 신규 방사성의약품(64Cu-NOTA-trastuzumab)이 기존 DOTA 킬레이터를 이용한 방사성의약품 보다 더 높은 안전성과 편의성을 확보할 수 있음을 동물을 대상으로 한 비임상 실험을 통해 세계 최초로 입증하였다.

○연구팀은 사람의 유방암세포를 이식한 종양 쥐모델에게 HER2 표적 신규방사성의약품(64Cu-NOTA-trastuzumab)을 주사하고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영상을 통해 HER2의 발현 여부를 확인하여 영상진단의 가능성을 열었고,

○ 기존의 DOTA 킬레이터를 이용한 방사성의약품에 비해 NOTA 킬레이터 방사성의약품이 간, 심장, 비장 등 정상 조직에서 방사선량이 3~8배 감소되는것을 영상기반 흡수선량 평가방법으로 확인하였다.

○ 또한, 이번 실험결과를 바탕으로 치료용 방사성의약품을 개발할 경우 NOTA 킬레이터 방사성의약품이 기존 DOTA 킬레이터 방사성의약품에 비해 정상조직에 20배 이상의 방사선량 감소 효과가 있음을 영상기반 흡수선량 평가방법으로 예측할 수 있었다.

이번 연구는 2017년 식약처로부터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받아 현재 유방암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시험 수행중이며, 이를 바탕으로 유방암정밀 진단을 위한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용 방사성의약품 실용화를추진하고, 치료용 방사성의약품도 함께 개발하여 기존의 항암제와 다른 치료기전을 갖는 치료제의 임상 적용을 계획 중이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HER2가 발현된 유방암에 대해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영상을이용한 맞춤형 정밀의료 기술의 실현으로 전이 등 난치성 유방암 환자의 생존율 향상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강주현·김광일·우상근박사 연구팀의 연구성과는 핵의학 분야 최고 권위지인 미국 핵의학회 공식 학술지(Journal of Nuclear Medicine) 온라인판에 게재되었다.




[기사 바로가기]

목록